언론 속의 수원대

포털메인 > 수원광장 > 언론 속의 수원대

제목 [언론보도] 수원대, 경기창작센터와 경기만 에코뮤지엄 활성화 위한 MOU체결
작성자 홍보실
내용
 

[언론보도] 수원대, 경기창작센터와 경기만 에코뮤지엄 활성화 위한 MOU체결

 

수원대, 경기창작센터와 경기만 에코뮤지엄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 체결

 

 

 

조선에듀

2018.5.8

 

 

 

 

/ 수원대 제공

수원대학교(총장 박진우) 부설연구소 내 문화콘텐츠디자인 연구소는 지난 2일 경기창작센터와 경기만 에코 뮤지엄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경기문화재단 소속기관인 경기창작센터(센터장 박종강) 2009년도에 개소하여 작가들이 직접 멘토로 나서 특별한 예술 교육 프로그램과 창의예술(Crea+Art)학교를 운영해 누구나 예술을 배울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수원대는 화성시, 안산시, 시흥시의 해안 일대의 문화와 역사, 자연을 예술로 승화한지붕 없는 박물관에코뮤지엄에 참여한다. 에코뮤지엄은 생태·주거 환경의에코(eco)’와 박물관의뮤지엄(museum)’이 결합한 단어로 문화, 역사, 예술 등 보존 가치가 높은 지역 유산을 주민들과 함께 가꾸고 활용하는 자연·지역 친화형 체험 관광지이자 박물관이다.

우경진 문화콘텐츠디자인 연구소 소장은지난해부터 제부도 외식역량강화 사업을 통해 지역민의 서비스 의식 강화와 품질 개선을 위한 교육을 진행했다앞으로도 지역 공동체를 기반으로 자연환경과 문화예술, 주민과 방문객이 조화롭게 공존할 수 있는 창조적 지역개발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수원대는 경기창작센터와 함께 경기 관광상품 공모전과 관광스토리개발, 지역 대표 음식 발굴 및 홍보 등을 진행한다. 또한 캡스톤 디자인(창의적 종합 설계)과목을 통해 학생과 지역민이 함께 참여하는 축제와 이벤트 등 다채로운 문화예술관광 사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수원대경기창작센터와 경기만 에코뮤지엄 협약

헤럴드경제

박정규 기자

2018.5.8

 

수원대(총장 박진우) 부설연구소 내 문화콘텐츠디자인 연구소는 지난 2일 경기창작센터와 경기만 에코 뮤지엄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경기문화재단 소속기관인 경기창작센터(센터장 박종강) 2009년 개소해 작가들이 직접 멘토로 나서 특별한 예술 교육 프로그램과 창의예술(Crea+Art)학교를 운영해 누구나 예술을 쉽게 배울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수원대는 경기만 에코뮤지엄 활성화 협약식을 가졌다. 왼쪽에서 4번째 우경진 소장, 5번째 박종강 센터장.[사진=수원대 제공]

협약에 따라 수원대는 화성시, 안산시, 시흥시의 해안 일대의 문화와 역사, 자연을 예술로 승화한 ‘지붕 없는 박물관’ 에코뮤지엄에 참여한다 

에코뮤지엄은 생태·주거 환경의 ‘에코(eco)’와 박물관의 ‘뮤지엄(museum)’이 결합한 단어로 문화, 역사, 예술 등 보존 가치가 높은 지역 유산을 주민들과 함께 가꾸고 활용하는 자연·지역 친화형 체험 관광지이자 박물관이다. 
우경진 문화콘텐츠디자인 연구소 소장은 “지난해부터 제부도 외식역량강화 사업을 통해 지역민의 서비스 의식 강화와 품질 개선을 위한 교육을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지역 공동체를 기반으로 자연환경과 문화예술, 주민과 방문객이 조화롭게 공존할 수 있는 창조적 지역개발에 노력할 것”이라고 했다.


수원대는 경기창작센터와 함께 경기 관광상품 공모전과 관광스토리개발, 지역 대표 음식 발굴 및 홍보 등을 진행한다. 캡스톤 디자인(창의적 종합 설계)과목을 통해 학생과 지역민이 함께 참여하는 축제와 이벤트 등 다채로운 문화예술관광 사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수원대, 경기창작센터와 경기만 에코뮤지엄 활성화 위한 MOU체결

디지털타임스

이규화 기자

2018.5.8

 

수원대학교(총장 박진우)는 부설연구소 내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가 지난 2일 경기창작센터와 경기만 에코 뮤지엄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경기문화재단 소속기관인 경기창작센터(센터장 박종강) 2009년도에 개소하여 작가들이 직접 멘토로 나서 특별한 예술 교육 프로그램과 창의예술(Crea+Art)학교를 운영해 누구나 예술을 배울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수원대 제공

수원대학교(총장 박진우)는 부설연구소 내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가 지난 2일 경기창작센터와 경기만 에코 뮤지엄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경기문화재단 소속기관인 경기창작센터(센터장 박종강) 2009년도에 개소하여 작가들이 직접 멘토로 나서 특별한 예술 교육 프로그램과 창의예술(Crea+Art)학교를 운영해 누구나 예술을 배울 수 있도록 돕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수원대는 화성시, 안산시, 시흥시의 해안 일대의 문화와 역사, 자연을 예술로 승화한 '지붕 없는 박물관' 에코뮤지엄에 참여한다. 에코뮤지엄은 문화, 역사, 예술 등 보존 가치가 높은 지역 유산을 주민들과 함께 가꾸고 활용하는 자연·지역 친화형 체험 관광지이자 박물관이다.

우경진 문화콘텐츠디자인연구소 소장은 "지난해부터 제부도 외식 역량강화 사업을 통해 지역민의 서비스 의식 강화와 품질 개선을 위한 교육을 진행했다", "앞으로도 지역 공동체를 기반으로 자연환경과 문화예술, 주민과 방문객이 조화롭게 공존할 수 있는 창조적 지역개발에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으로 수원대는 경기창작센터와 함께 경기 관광상품 공모전과 관광스토리개발, 지역 대표 음식 발굴 및 홍보 등을 벌인다. 캡스톤 디자인(창의적 종합 설계)과목을 통해 학생과 지역민이 함께 참여하는 축제 및 이벤트 등 다채로운 문화예술관광 사업을 선보일 예정이다.


등록일 2018.05.08 16:59:07 조회수 155

인쇄 목록으로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