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 속의 수원대

포털메인 > 수원광장 > 언론 속의 수원대

제목 [언론보도] 수원대, ‘청년 TLO 육성사업’ 최종 선정
작성자 홍보실
내용
 

[언론보도] 수원대, ‘청년 TLO 육성사업최종 선정

 

 

 

 

수원대 ‘청년TLO 육성사업’ 선정

 

헤럴드경제

박정규 기자

2018.8.10

 


[
사진=수원대]

수원대(총장 박진우) 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이 추진하는 ‘청년TLO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일자리 추경사업의 일환으로 기업의 혁신 역량을 높이기 위해 대학 실험실 보유 기술의 민간 이전을 활성화하고, 맞춤형 전문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 기술이전 전문가를 육성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대학 실험실을 갖고 있는 우수한 기술을 민간 기업에 이전해 기술 사업화를 적극 추진하고, 창업 촉진과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해 미취업 이공계 학·석사 졸업생 및 졸업예정자를 선발 및 채용해 ‘청년TLO(Technology Licensing Office, 대학기술이전조직)’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수원대는 이공계 미취업 졸업생을 대상으로 보유 기술?특허 등 기술이전 및 지식재산관련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대학이 이미 보유 중인 우수기술을 추가적으로 기업에 이전하고 사업화를 통해 미취업 이공계 졸업생의 취·창업 지원은 물론 대학 연구개발(R&D) 성과의 민간이전 활성화도 촉진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수원대는 오는 24일까지 청년TLO 연구원을 모집할 계획이다. 모집인원은 현재 100, 사업비 규모는 약 11억이다 


수원대는 채용된 청년 TLO를 고숙련도 인재로 양성해 대학과 지역사회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수원대, '청년TLO 육성사업' 최종 선정

 

대학저널

임지연 기자

2018.8.10

 

수원대학교(총장 박진우)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이 추진하는 ‘청년TLO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청년TLO육성사업은 일자리 추경사업의 일환으로기업의 혁신 역량을 높이기 위해 대학 실험실 보유 기술의 민간 이전을 활성화하고맞춤형 전문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 기술이전 전문가를 육성하는 사업이다이를 통해 대학 실험실이 갖고 있는 우수한 기술을 민간 기업에 이전기술 사업화를 적극 추진하고 창업 촉진과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한 미취업 이공계 학·석사 졸업생 및 졸업예정자를 선발·채용해 ‘청년TLO(Technology Licensing Office, 대학기술이전조직)’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수원대는 이공계 미취업 졸업생을 대상으로 보유 기술‧특허 등 기술이전 및 지식재산관련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대학이 이미 보유 중인 우수기술을 추가적으로 기업에 이전하고사업화를 통해 미취업 이공계 졸업생의 취·창업 지원은 물론 대학 연구개발(R&D) 성과의 민간이전 활성화도 촉진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수원대는 오는 24일까지 청년TLO 연구원을 모집할 계획이다청년TLO 모집인원은 현재 100,사업비 규모는 약 11억 원이다수원대는 채용된 청년 TLO를 고숙련도의 인재로 양성해 대학과 지역사회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수원대학교, 청년TLO 육성 사업 최종 선정

일요서울

강의석 기자

2018.8.10

 

 

수원대학교는 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이 추진하는 ‘청년TLO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일자리 추경사업의 일환으로 기업의 혁신 역량을 높이기 위해 대학 실험실 보유 기술의 민간 이전을 활성화하고, 맞춤형 전문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 기술이전 전문가를 육성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대학 실험실을 갖고 있는 우수한 기술을 민간 기업에 이전해 기술 사업화를 적극 추진하고, 창업 촉진과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해 미취업 이공계 학·석사 졸업생 및 졸업예정자를 선발 및 채용해 ‘청년TLO(Technology Licensing Office, 대학기술이전조직)’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수원대는 이공계 미취업 졸업생을 대상으로 보유 기술특허 등 기술이전 및 지식재산관련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대학이 이미 보유 중인 우수기술을 추가적으로 기업에 이전하고 사업화를 통해 미취업 이공계 졸업생의 취·창업 지원은 물론 대학 연구개발(R&D) 성과의 민간이전 활성화도 촉진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수원대는 오는 24일까지 청년TLO 연구원을 모집할 계획이다. 청년TLO 모집인원은 현재 100, 사업비 규모는 약 11억이다.

수원대학교는 채용된 청년 TLO를 고숙련도의 인재로 양성해 대학과 지역사회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수원대, ‘청년TLO 육성사업최종 선정

 

 

글로벌이코노믹

온기동 기자

2018.8.10

 

수원대학교(총장 박진우) 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이 추진하는청년TLO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일자리 추경사업의 일환으로 기업의 혁신 역량을 높이기 위해 대학 실험실 보유 기술의 민간 이전을 활성화하고, 맞춤형 전문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 기술이전 전문가를 육성하는 사업이다.

이를 통해 대학 실험실을 갖고 있는 우수한 기술을 민간 기업에 이전해 기술 사업화를 적극 추진하고, 창업 촉진과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해 미취업 이공계 학·석사 졸업생 및 졸업예정자를 선발 및 채용해청년TLO(Technology Licensing Office, 대학기술이전조직)’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수원대는 이공계 미취업 졸업생을 대상으로 보유 기술?특허 등 기술이전 및 지식재산관련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대학이 이미 보유 중인 우수기술을 추가적으로 기업에 이전하고 사업화를 통해 미취업 이공계 졸업생의 취·창업 지원은 물론 대학 연구개발(R&D) 성과의 민간이전 활성화도 촉진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수원대는 오는 24일까지 청년TLO 연구원을 모집할 계획이다. 청년TLO 모집인원은 현재 100, 사업비 규모는 약 11억이다.

수원대는 채용된 청년 TLO를 고숙련도의 인재로 양성해 대학과 지역사회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수원대, ‘청년TLO 육성사업’ 최종 선정...연구원 100명 모집

 

 

아주경제

김문기 기자

2018.8.10

수원대 대학본부


수원대학교(총장 박진우) 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이 추진하는 ‘청년TLO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업의 혁신 역량을 높이기 위해 대학 실험실 보유 기술의 민간 이전을 활성화하고, 맞춤형 전문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 기술이전 전문가를 육성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을 통해 대학 실험실을 갖고 있는 우수한 기술을 민간 기업에 이전해 기술 사업화를 추진하고, 창업 촉진과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해 미취업 이공계 학·석사 졸업생 및 졸업예정자를 선발 및 채용해 ‘청년TLO(Technology Licensing Office, 대학기술이전조직)’로 활용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수원대는 이공계 미취업 졸업생을 대상으로 보유 기술
특허 등 기술이전 및 지식재산관련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대학이 이미 보유 중인 우수기술을 추가적으로 기업에 이전하고, 사업화를 통해 미취업 이공계 졸업생의 취·창업 지원은 물론 대학 연구개발(R&D) 성과의 민간이전 활성화도 촉진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수원대는 오는 24일까지 청년TLO 연구원 100명을 모집한다. 사업비 규모는 약 11억원이며채용된 청년 TLO를 고숙련도의 인재로 양성해 대학과 지역사회가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수원대, ‘청년TLO육성사업’ 선정

베리타스알파

김하연 기자

2018.8.10


수원대는 9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과학기술일자리진흥원이 추진하는 ‘청년TLO육성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0 밝혔다.  


이번 사업은 일자리 추경사업의 일환으로 기업의 혁신 역량을 높이기 위해 대학 실험실 보유 기술의 민간 이전을 활성화하고맞춤형 전문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청년 기술이전 전문가를 육성하는 사업이다이를 통해 대학 실험실을 갖고 있는 우수한 기술을 민간 기업에 이전해 기술 사업화를 적극 추진하고창업 촉진과 일자리 창출 등을 위해 미취업 이공계 학·석사 졸업생  졸업예정자를 선발  채용해 ‘청년TLO(Technology Licensing Office, 대학기술이전조직)’로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수원대는 이공계 미취업 졸업생을 대상으로 보유 기술?특허  기술이전  지식재산관련 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대학이 이미 보유 중인 우수기술을 추가적으로 기업에 이전하고 사업화를 통해 미취업 이공계 졸업생의 취·창업 지원은 물론 대학 연구개발(R&D) 성과의 민간이전 활성화도 촉진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에 수원대는 오는 24일까지 청년TLO 연구원을 모집할 계획이다청년TLO 모집인원은 현재 100사업비 규모는  11억이다수원대는 채용된 청년 TLO 고숙련도의 인재로 양성해 대학과 지역사회가 함께 성장할  있는 발판을 마련할 계획이다


등록일 2018.08.10 16:55:54 조회수 160

인쇄 목록으로 닫기